logo

한국어

커뮤니티

방문자수

전체 : 1,793,529
오늘 : 1,821
어제 : 1,958

페이지뷰

전체 : 25,676,507
오늘 : 1,821
어제 : 1,958
2017.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13

2007-Oct

비타민과 섬유질 풍부한 둥굴둥굴 양배추가 그렇게 좋아!!

작성자: blue IP ADRESS: *.170.5.247 조회 수: 4671

양 배추의 잎에는 비타민A와 비타민C가 많다. 혈액을 응고시키는 비타민K와 항궤양성분인 비타민U도 많다. 그래서 위염ㆍ위궤양 환자들의 치료식으로 사용하기도 한다. 또 식물성 섬유질이 많아 변비를 없애주고, 현대인의 산성체질을 바꾸는 데도 효과적이라는 양배추에 대해 알아보자.

암세포와 바이러스 퇴치 효과 탁월
최 근 양배추가 소비자들로부터 인기를 얻고 있다. 양배추에 들어 있는 담색 채소즙에 백혈구의 작용을 활성화시켜 종양괴사인자(TNF)의 분비를 촉진시키는 작용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기 때문이다. 즉, 양배추가 암세포 퇴치에 큰 역할을 한다는 것이다.

또 한 양배추에는 항산화작용이 있는 베타카로틴과 비타민C, 대장암을 예방하는 식이섬유, 유전자의 손상을 방지하는 클로로필 외에 콜스테롤 등과 같은 암 예방 물질이 함유되어 있다. 또한 점막의 강화와 재생을 돕는 비타민U와 K를 함유하고 있어 자연치유력을 향상시키는 점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양배추는 세균과 바이러스를 소멸시키기도 한다. 루마니아 과학자들은 면역체계의 기능에 영향을 미치는 물질이 있다는 것을 양배추에서 찾아냈으며, 그들은 1986년에 양배추가 동물의 세포 면역 기능을 높인다고 발표하였다.

열에 약한 양배추... 날로 먹는 게 좋아
양배추를 삶으면 무기질ㆍ단백질ㆍ탄수화물 등이 많이 소실된다. 오래 삶을 경우 무기질과 단백질은 1/2, 탄수화물은 2/3정도가 없어진다. 또 양배추를 끓일 경우에는 성분 중의 유황이 휘발유성으로 변해 맛이 빠진다.

그 러므로 양배추는 익혀 먹는 것보다는 날로 먹는 것이 좋다. 양배추의 생식은 비타민 이용 면에서도 상당히 효율적이다. 양배추에 함유되어 있는 클로로필과 비타민류는 열에 약하므로 이들 성분을 효과적으로 섭취하려면 가능한 한 생것으로 먹는 것이 좋다. 바깥쪽의 짙은 녹색 잎과 심은 영양가가 가장 많은 부분이므로 버리지 말고 이용한다.

위궤양ㆍ십이지궤양 예방도 한 몫
양 배추는 위궤양이나 십이지장궤양의 예방과 치료에 효과적인 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이것은 양배추에 위나 십이지장의 점막을 보호하여 재생을 돕는 비타민U와 K가 함유되어 있기 때문이다. 특히 비타민U는 점막의 회복을 촉진하는 효과가 있고, 비타민K에는 궤양으로 인한 출혈을 막아주는 효과가 있다.

또한 각종 효소를 함유하고 있어 위장장애에 효과적으로 작용한다. 양배추에 있는 디아스 타아제의 함량은 무보다 많고 펩신, 트립신, 페록시다아제도 풍부하다. 위장장애를 자주 일으키는 사람은 양배추를 상식하면 좋다.

양 배추즙을 만들 때는 신선한 양배추의 녹색 잎사귀를 주로 사용한다. 봄이나 여름철에 생산되는 양배추가 더욱 효과적이다. 녹즙기나 강판을 이용하여 즙을 만든다. 보통 하루에 950㎖ 정도의 즙을 공복에 마시는 것이 효과적이다. 감자ㆍ토마토ㆍ파인애플ㆍ포도ㆍ오렌지ㆍ샐러리 등 항궤양인자가 포함되어 있는 다른 식품과 함께 사용하면 맛과 영양을 더욱 좋게 할 수 있다.

인체에 유해한 방사선 차단 효과
독일의 과학자 '라트'라는 사람은 방사선의 치사량을 조사하기 전에 우연히 양배추를 자주 먹었는데 치사량보다 많은 방사선을 쬐었지만 생명을 건질 수 있었다고 한다.

1959년 미국에서는 두 명의 연구자가 실험을 하였는데, 실험동물을 두 그룹으로 나누어 한 그룹에는 양배추를 먹이고 다른 한 그룹에는 양배추를 먹이지 않았다고 한다.

그 런 다음 치사량에 해당되는 X선 400Lux를 쬐었다. 예상대로 양배추를 주지 않은 실험동물들은 15일 안에 모두 죽었지만, 양배추를 준 실험동물은 절반이 살아났다. 그 결과 두 연구자는 방사선에 양배추가 효과를 나타낸다고 보고하였다고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 대장의 역할은 매우 중요 blue 2007-09-21 5273
41 알칼리성 체질을 원하십니까? 복숭아드시고 웰빙하세요 blue 2007-10-13 4479
40 한국인 장수음식 8가지 blue 2007-09-24 4123
» 비타민과 섬유질 풍부한 둥굴둥굴 양배추가 그렇게 좋아!! blue 2007-10-13 4671
38 '영양의 보고' 과일과 채소, 우리 몸에 딱 좋아 blue 2007-10-13 4517
37 실천하면 건강해지는 비법 24가지 blue 2007-09-21 5082
36 속이 더부룩할 때 콜라 1잔은 독 blue 2007-09-21 5804
35 박수가 이렇게 건강에 좋다 blue 2007-09-21 4842
34 얼굴에 나타난 나의 건강 적신호 blue 2007-09-21 4783
33 모발 관리에 관한 흔한 거짓말들 file blue 2010-08-19 6946
32 만성피로의 유형 blue 2007-09-21 5263
31 칫솔질 하나만 잘해도 구강 건강 OK blue 2007-09-21 4865
30 혀를 보면 건강이 보인다 blue 2007-09-21 4779
29 탈모 고민 끝~ 건강한 두피로 가꿔주는 6가지 식품 blue 2007-10-13 4639
28 수명 연장의 꿈, 과학이 푼다! file blue 2009-11-03 6219
27 몸이 곧 하늘이라 file blue 2009-11-25 6508
26 좋은 음식을 먹는 여섯 가지 법칙 file blue 2009-11-25 6989
25 참치-두뇌에 치명적 file blue 2011-12-20 5777
24 소금-생명의 근본물질 file blue 2009-12-08 6651
23 의사들이 절대 손도 대지 않는 음식 다섯 가지 blue 2011-01-21 5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