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커뮤니티

방문자수

전체 : 1,791,171
오늘 : 1,421
어제 : 1,792

페이지뷰

전체 : 25,674,149
오늘 : 1,421
어제 : 1,792
2017.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21

2007-Sep

대장의 역할은 매우 중요

작성자: blue IP ADRESS: *.170.5.247 조회 수: 5273

 대장의 역할은 매우 중요

대장은 영양물질을 소화 흡수하는 중요한 기관입니다.
위장에 비해 그 중요성이 떨어지는 것처럼 알려져 있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한의학에서 대장은 우리 몸 속에 반드시 필요한 영양물질인 진액의 대사를 주관하는 기관입니다.
[진액]은 우리 몸 속의 영양대사의 결과 생기는 중요한 물질로
살과 피는 물론 각종 호르몬, 침, 위액 등으로 쓰이는 아주 중요한 물질입니다.
이런 진액을 만들고 인체내로 흡수하는 기관이 바로 대장입니다. 
따라서 대장에 이상이 생겨 진액을 만들고 흡수하는 기능에 이상이 생기면 만병의 근원이 됩니다.
대장은 이런 점에서 건강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장기입니다.

우리 몸에서 항상 외부와 접촉하고 있는 곳이 4곳 있습니다.
피부, 호흡기, 소화기, 생식기입니다.
그 중 소화기는 항상 많은 양의 음식이 들어오고 나가는 곳으로 다량의 분비물과 세균이 살고 있고 수많은 독소를 처리하는 곳입니다.
인체에서 가장 많은 독소가 발생하고 처리되는 곳입니다.
인간의 삶에 필수적인 영양소인 진액을 흡수해서 에너지를 보충하는 곳이기도 합니다.
영양분의 흡수와 독소의 처리 찌꺼기 배출의 최종 산물이 대장을 거쳐 항문으로 배설되게 되는데 이것이 대변입니다.
최근 한국인의 식생활이 점차 서구화되고 산업화됨에 따라 육식의 양과 빈도가 늘어나고 더불어 채식의 양은 줄어들고 있으며
각종 패스트푸드와 인스턴트 음식의 범람은 식품 첨가물과 환경 호르몬의 형태로
우리 몸에 들어와 독소로 작용하고 축적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모든 독소는 체내로 들어와 소화관 전체의 노화를 촉진시키고   그 결과물로서 대변의 이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나아가 흡수 장애로 인한 독소의 체내 축적으로 활성산소가 다량 발생하고 혈관의 노화가 초래됩니다.
혈관의 노화는 전체 순환에 지장을 초래하고 인간 수명을 단축시키는 결과로 이어집니다.
최근 대장암의 발생빈도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원인을 알 수 없는 염증성 장질환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만성적인 설사나 변비를 방치할 경우 악성 장 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이 모두는 우리의 식생활과 뗄려야 뗄 수 없는 관계에 있습니다.

대장의 상태를 알 수 있는 지표는 바로 대변의 상태입니다.
건강한 소화관은 아름다운 대변을 배설합니다.
한의학에서는 대변의 색을 건강과 관련지어 매우 중요한 개념에 포함시키는데 노란색 변이 가장 건강한 상태를 나타내고
색이 검거나 지나치게 무르거나 딱딱하면 대장의 기능에 이상이 있는 것으로 봅니다.

한의학에서는 대장의 건강 상태를 대변을 통해 유추해 치료를 하고 있는데, 위장병과 함께 치료가 잘 되는 분야 중에 하나입니다.
 www.skin-story.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대장의 역할은 매우 중요 blue 2007-09-21 5273
41 알칼리성 체질을 원하십니까? 복숭아드시고 웰빙하세요 blue 2007-10-13 4479
40 한국인 장수음식 8가지 blue 2007-09-24 4123
39 비타민과 섬유질 풍부한 둥굴둥굴 양배추가 그렇게 좋아!! blue 2007-10-13 4671
38 '영양의 보고' 과일과 채소, 우리 몸에 딱 좋아 blue 2007-10-13 4517
37 실천하면 건강해지는 비법 24가지 blue 2007-09-21 5082
36 속이 더부룩할 때 콜라 1잔은 독 blue 2007-09-21 5804
35 박수가 이렇게 건강에 좋다 blue 2007-09-21 4842
34 얼굴에 나타난 나의 건강 적신호 blue 2007-09-21 4783
33 모발 관리에 관한 흔한 거짓말들 file blue 2010-08-19 6946
32 만성피로의 유형 blue 2007-09-21 5263
31 칫솔질 하나만 잘해도 구강 건강 OK blue 2007-09-21 4865
30 혀를 보면 건강이 보인다 blue 2007-09-21 4779
29 탈모 고민 끝~ 건강한 두피로 가꿔주는 6가지 식품 blue 2007-10-13 4638
28 수명 연장의 꿈, 과학이 푼다! file blue 2009-11-03 6219
27 몸이 곧 하늘이라 file blue 2009-11-25 6508
26 좋은 음식을 먹는 여섯 가지 법칙 file blue 2009-11-25 6989
25 참치-두뇌에 치명적 file blue 2011-12-20 5777
24 소금-생명의 근본물질 file blue 2009-12-08 6651
23 의사들이 절대 손도 대지 않는 음식 다섯 가지 blue 2011-01-21 5750